자동출입국심사 도입 10년, 1억 명 이상이 이용했다

지난 해 출입국한 국민의 절반이 자동출입국 심사대 이용 정재형 기자l승인2018.06.22 12: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자동출입국심사 이용 순서

(한국경영뉴스=정재형 기자) 법무부는 오는 26일이 자동출입국심사를 도입한지 10년이 되는 날로, 현재까지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한 출입국자가 내·외국인 합쳐 1억 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지난 2008년 6월 26일 국내 최초로 인천공항에 자동출입국심사대 20대를 설치해 운영을 시작한 것으로 지난해 말까지 전국 8개 공·항만에 169대를 확대·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자동출입국심사대 이용자는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최근 3년의 경우 매년 40%이상씩 증가해 금년 6월 현재 기준 이용자 누계가 1억 명을 넘었다.

지난 2017년 한 해에만 전체 출입국자의 약 30.6%가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하였으며, 국민의 경우 절반에 가까운 44.5%가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7년 3월 1일부터는 주민등록증을 발급받은 19세 이상의 국민이라면 누구든지 사전등록절차 없이 곧바로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해 국민의 자동출입국심사대 이용률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우리 국민의 경우 국가 간 자동출입국 심사대 상호이용 협약에 따라 미국, 홍콩, 마카오 등에서도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 한 사용자 등록을 통해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할 수 있다.

금년 말부터는 독일에서도 우리 국민이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 20일 독일 베를린에서 우리 법무부와 독일 내무부간 자동출입국 심사대 상호이용 협약을 체결했다.

법무부는 기재부 등 관계부처와 협의를 통해 국내의 전체 공·항만에 자동출입국심사대를 확대 설치하여 출입국 편의를 증대시킬 예정이며,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 편의를 위해 자동출입국심사대 상호이용 대상 국가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재형 기자  news@kpci.co.kr
<저작권자 © 한국경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5, 202(저동 2가 창강빌딩)  |  대표전화 : 02)702-0172  |  팩스 : 02)711-1236
등록번호 : 서울 아 03675  |  대표·발행인 : 이상대  |  편집위원 : 박갑주, 김동현
Copyright © 2018 한국경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