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수궁 석어당에 핀 살구꽃 보며 만끽하는 봄날

덕수궁 전각 내부 특별 공개 이정현 기자l승인2018.03.23 10:5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덕수궁 석어당에서 본 살구꽃

(한국경영뉴스=이정현 기자) 문화재청 덕수궁관리소는 전문 해설사와 함께 덕수궁 주요 전각의 내부를 둘러보는 특별 공개 프로그램을 오는 30일부터 4월 5일까지 매일 2회 운영한다.

덕수궁 내부 특별관람은 덕수궁 석어당, 함녕전, 중화전, 정관헌 등 덕수궁의 주요 전각 내부를 관람객이 직접 들여다보고 전각별로 간직하고 있는 역사와 숨은 이야기를 전문 해설사의 재미있는 설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석어당은 궁에서는 보기 드문 2층 목조 건축물로 특히, 관람객들은 석어당 2층에 올라 덕수궁의 봄을 대표하는 꽃인 살구꽃을 즐길 수 있다.

최근 발간된 <나의문화유산답사기 10>에 덕수궁 살구꽃이 언급되면서 더 유명해졌다. 관람객들은 아름다운 살구꽃이 만개한 석어당의 봄 풍경을 가까이에서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아울러 함녕전은 고종의 침전으로 고종이 1919년 68세의 일기로 승하한 장소이다.

지난 2015년 7월부터 3년간에 걸쳐 프랑스의 패션기업인 에르메스의 후원으로 조선 시대 커튼인 무렴자, 왕의 의자인 용교의, 왕권을 상징하는 일월오봉병 등 당시 궁중 생활집기가 재현돼 있어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덕수궁의 법전인 중화전과 동서양의 건축양식이 조화된 독특함을 지닌 정관헌도 해설사와 함께 내부를 살펴볼 수 있다.

이번 특별관람은 오전 10시와 오후 4시에 진행되며 약 1시간 20분가량 진행된다.

참가신청은 덕수궁관리소 누리집에서 오는 24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참가대상은 중학생 이상 일반인으로 회당 15명씩 접수하며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덕수궁관리소로 문의하면 된다.
 


이정현 기자  junghyun17@hotmail.com
<저작권자 © 한국경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5, 202(저동 2가 창강빌딩)  |  대표전화 : 02)702-0172  |  팩스 : 02)711-1236
등록번호 : 서울 아 03675  |  대표·발행인 : 이상대  |  편집위원 : 박갑주, 김동현
Copyright © 2018 한국경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