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핵실험 관련 한·영 외교장관 전화통화

장정혜 기자l승인2017.09.04 09: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강경화 외교부 장관

(한국경영뉴스=장정혜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지난 3일 저녁 11시부터 11시 15분까지 ‘보리스 존슨(Boris Johnson)‘영국 외교장관과 전화 통화를 갖고, 북한의 6차 핵실험 관련 상황 평가 및 향후 대응 방향에 대해 협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강 장관은 우리 정부가 대통령 주재 NSC 긴급 회의를 갖고 북한의 무모한 도발을 강력히 규탄하는 정부 성명을 발표했다고 설명하고, 북한에 대한 제재·압박 수준을 최대한 끌어올려 북한의 태도를 변화시키는 데 있어서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영국의 적극적인 지지를 기대한다고 했다.

존슨 장관은 금번 북한의 6차 핵실험 도발을 강력 규탄하면서 한반도 상황 관련 한국의 입장을 전폭적으로 지지한다고 하고,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강력한 신규 안보리 결의가 도출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존슨 장관은 북핵 문제의 평화적·외교적 해결을 위한 한국 정부 입장에 대해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하면서, 중·러의 건설적 협력을 확보하는 데 있어서도 한·미와 함께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한편, 강 장관이 스텔라 데이지호 실종 선원 수색 관련 영측의 협조에 사의를 표하고 지속적 협력에 대한 기대를 표명한 데 대해, 존슨 장관은 한국측의 입장을 잘 알고 있으며 가능한 모든 지원을 제공하겠다는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

5양 장관은 유엔총회등 계기에 북핵문제와 한-영 실질협력 관련 양국간 긴밀한 전략적 소통을 지속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장정혜 기자  linajh@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경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정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5, 202(저동 2가 창강빌딩)  |  대표전화 : 02)702-0172  |  팩스 : 02)711-1236
등록번호 : 서울 아 03675  |  대표·발행인 : 이상대  |  편집위원 : 박갑주, 김동현
Copyright © 2017 한국경영뉴스. All rights reserved.